HOME > 한방병원소식 >한방병원계 소식
작성일 2018-05-30
제목
해운대자생한방병원, 모래축제 한방의료봉사 실시
파일첨부
  해운대자생한방병원(병원장 김상돈)은 지난 19일부터 해운대해수욕장 백사장에서 열린 ‘2018 해운대 모래축제’에서 관광객을 대상으로 한방의료봉사를 실시하고 있다.
 
오는 22일까지 열리는 해운대 모래축제는 세계에서 유일한 모래 소재의 친환경 테마 축제다. 매년 국내외 관광객 약 200만명이 모래축제를 즐기기 위해 해운대 백사장을 찾는다.
 
올해는 ‘영웅, 모래로 만나다'를 주제로 5개국에서 11명의 모래작가들이 다양한 작품을 선보였다.
 
이번 의료봉사에서 해운대자생한방병원은 백사장 내 의료부스를 마련하고 척추, 관절 통증을 호소하거나 응급 조치가 필요한 관광객을 대상으로 한방 진료를 실시했다.
 
염좌, 타박상 등 응급 상황에서 빠른 조치를 실시하고 있으며, 틀어진 근육과 인대를 바로잡는 추나요법 시범도 보여 관광객에게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추나요법은 올해 하반기부터 건강보험 급여화가 완전 적용되는 한방의 대표적인 근골격계질환 치료법이다.
 
김상돈 병원장은 “부산 지역의 대표적인 축제로 자리잡은 해운대 모래축제에서 지역의 거점 한방의료기관으로서 매년 의료봉사를 펼칠 수 있어 보람을 느낀다”며 “앞으로도 지역 사회의 다양한 행사에 보탬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전글 강동경희대한방병원, 십전대보탕 암환자 피로개선 효과 임상 참가자 모집
다음글 동국대일산한방병원, 보건복지부 장관 감사패 수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