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한방병원소식 >한방병원계 소식
작성일 2018-06-27
제목
자생한방병원, ‘만성 목통증’ 임상 참가자 모집
파일첨부
  자생한방병원 척추관절연구소(소장 하인혁)는 만성 경항통(목통증)환자를 대상으로 도인운동요법과 동작침법의 효과를 평가하기 위해 임상시험 참가자를 모집한다.
 
모집 대상은 목통증이 발생한 지 6개월이 지난 만 19세 이상 70세 이하 남녀다. 강남자생한방병원, 부천자생한방병원, 대전자생한방병원, 해운대자생한방병원 4곳에서 임상을 진행한다. 모집 규모는 104명이다.
 
임상시험은 도인운동요법과 동작침법 치료 병행군, 단독 동작침법치료군 2개 그룹으로 나뉘어 진행된다. 참여자는 총 16회 병원 방문해야 하며 시술자 판단에 따라 횟수는 변경될 수 있다.
 
도인운동요법은 한의사가 직접 뼈와 근육을 교정하는 추나요법과는 달리 환자의 능동적 움직임에 주안점을 둔 운동 치료법이다. 맞춤형 호흡법과 함께 능동·수동 운동을 병행해 통증 감소와 기능 회복을 유도한다.
 
동작침법은 주요 혈 자리에 침을 놓은 상태에서 운동을 통해 통증을 줄이는 시술이다.
 
참가를 원한다면 자생한방병원 대표번호로 전화해 접수하면 된다. 검사·치료비는 무료며, 참가자에게는 소정의 교통비가 지급된다.
 
● 문의 : 자생한방병원(1577-0007) 
이전글 청연한방병원, 베트남, 몽골 등 세계 곳곳서 홍보 활동 진행
다음글 자생한방병원, 요통 환자 침치료 받으면 수술 확률 30% 이상 감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