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한방병원소식 >한방병원계 소식
작성일 2018-10-23
제목
대전대둔산한방병원 손창규 교수팀, 국제저널 표지논문 장식
파일첨부
  대전대둔산한방병원(병원장 오민석) 손창규 교수팀의 조직 특이적 산화스트레스 유전자발현 특성 연구논문이 스위스에서 발행하는 기초의학 관련 국제학술지인 International Journal of Molecular Sciences(IF 3.687) 10월호 대표논문으로 표지를 장식해 주목된다. 
 
손창규 교수에 따르면 산소를 이용해 생명을 유지하는 모든 생명체는 활성산소의 생성에 따른 산화스트레스(Oxidative Stress)라는 병리환경에 자유로울 수 없다.
 
대부분의 질환 중에서도 특성 동맥경화, 당뇨, 고혈압, 심장질환, 암 등 만성질환을 비롯해 노화와 같은 모든 현상은 산화스트레스에 의한 산화적 손상(Oxidative Injury)과 밀접히 관련돼 있다.
 
그런데 동일한 병리적 환경이나 독성물질에 노출됐을 때 각각의 장기나 조직은 서로 다르게 반응한다. 이러한 반응의 다양성과 특이성을 규명하는 것은 질병의 예방과 치료에 매우 중요한 분야 중 하나다.
 
장기·조직의 특이적 반응은 그 장기·조직의 유전자적 특성에 의해 결정된다.
 
예를 들어 뇌가 산화적 손상(Oxidative Injury)에 매우 민감한 이유는 뇌가 산소를 많이 소비하는 것에 비해 항산화효소에 관련된 유전자들의 활성은 억제돼 있기 때문이다.
 
손창규 교수팀은 이러한 생리적 상태에서 장기·조직 특이적인 산화스트레스 관련 유전자적 특성을 규명하고자 건강한 실험용 쥐의 10개 장기·조직에서 약 2만 8천개의 유전자 발현을 비교분석하고, 그 중에서 장기·조직 특이적으로 차이를 보이는 101개의 산화스트레스 관련 유전자들의 특성을 밝혀냈다.
 
또 이 데이터를 기존의 인체의 유전자 및 단백질 데이터베이스와 비교해 확인했다.
 
이번 연구결과는 장기·조직 특이적 산화적손상의 기초연구에 중요한 동물모델을 최초로 구축하고 활용성을 제시했다는 점에서 높게 평가받고 있다.
 
손창규 교수는 “산화스트레스와 산화적손상은 한약제제의 효능연구에서 가장 보편적으로 차용되는 기초의학 지식으로 이 연구는 이에 대한 가장 기초적인 연구성과가 한의대 연구팀에 의해 이뤄졌다는 측면에서 의미가 크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 연구는 한국보건산업진흥원과 연구재단의 지원을 받아 진행됐다.
이전글 분당자생한방병원, 성남시장기태권도대회 한방 의료지원 실시
다음글 김동일 동국대 일산한방병원장, 임산부의날 보건복지부장관상 수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