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한방병원소식 >한방병원계 소식
작성일 2019-07-08
제목
대전대둔산한방병원, 퇴행성 뇌질환 환자 대상 미술치료 진행
파일첨부
  대전대둔산한방병원(병원장 김영일)이 퇴행성 뇌질환 환자를 대상으로 미술치료를 제공했다. 
 
지난 5일까지 3차례에 걸쳐 진행된 프로그램은 대전대둔산한방병원 뇌신경센터가 원내 심리상담센터와 협력하여 한의학적 치료와 미술치료를 통해 뇌질환 환자들 몸과 마음의 통합적 치료를 위해 마련했다.
 
집단미술치료는 심리상담센터의 서경숙 교수, 박단아 미술치료사 지도하에 진행되었으며 뇌출혈, 뇌경색 파킨슨 등 퇴행성 뇌질환 및 뇌질환 후유증 환자들이 참석했다.
 
뇌 질환 환자는 언어만을 이용하여 치료하기는 어려우므로 비언어적 접근의 치료가 도움을 줄 수 있는데, 특히 미술을 이용한 치료는 다양한 미술재료들을 이용하기 때문에 눈과 손의 협응력 향상과 자기표현을 통해 같은 증상을 가진 집단에서 지지나 공감 등의 상호작용을 할 수 있는 기회를 가질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유호룡 교수는 “최근 뇌질환 환자의 운동 증상뿐만 아니라 우울, 불안 등 정신건강의 재활 및 치료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며 “실제 파킨슨병 등의 퇴행성 뇌질환과 뇌졸중 후유증에 대한 미술치료와 한의학적 치료가 효과적임이 밝혀지고 있어 이번 프로그램을 추진하게 되었다”고 전했다.
이전글 자생한방병원, 두바이 MBRU 의대생에 글로벌 인턴십 프로그램 제공
다음글 경희대한방병원, 세계전통의학대학협의회 연례회의 및 학술대회 참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