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한방병원소식 >한방병원계 소식
작성일 2019-10-28
제목
자생한방병원, '여성클리닉' 개설
파일첨부
자생한방병원(이사장 박병모)이 여성질환 한방치료에 특화된 여성클리닉을 개설했다.
 
여성클리닉은 월경통, 월경불순, 다낭성난소증후군, 자궁근종, 자궁내막증, 난소낭종 등 각종 여성질환에 대해 환자 개인의 체질과 발병 원인을 분석한 뒤 침, 약침, 추나요법, 한약 등 한방통합치료를 통해 근본적 치료를 추구한다.
 
갱년기증후군, 수족냉증 등 증상뿐만 아니라 산전관리, 산후조리, 유산 후 회복과 같은 임산부 건강을 위한 관리 서비스를 체계적으로 제공한다. 특히 틀어진 척추와 골반이 골반 내 구조적 변위와 순환장애를 일으켜 악화되는 여성질환의 경우 추나요법을 통해 척추·골반의 위치를 바로잡음으로써 질환을 치료한다. 환자 맞춤형 운동·식이요법도 제공한다.
 
클리닉을 담당하는 자생한방병원 박경선 원장(한방부인과 전문의)은 “여성질환은 감기처럼 흔한 증상이나 삶의 질 저하에 직접적인 영향을 끼치고 노년건강에까지 후유증을 남길 수 있어 주의와 관심이 필요하다”며 “한방 치료는 자궁·난소 기능을 보존하고 호르몬으로 인한 부작용이 거의 없어 수술 혹은 약물치료를 원치 않거나 임신을 준비하는 여성들에게 적합한 치료법”이라고 강조했다.
 
박 원장은 강동경희대병원 한방부인과 교수로 재직하며 월경통, 다낭성난소증후군, 자궁내막증 등 여성질환의 한방치료 효과에 대한 SCI(E)급 논문을 다수 발표했다.
 
현재 한방부인과학회 학술이사와 자생척추관절연구소 연구원장을 겸임하고 있다.
이전글 한국한의약진흥원, 2019 한의약 동향 브리프 10월호 발간
다음글 분당자생한방병원, 수정노인종합복지관 찾아 한방 의료봉사